UPDATED. 2022-01-21 17:35 (금)
'여름철 열섬 현상'…도로 포장 기술로 해결한다
상태바
'여름철 열섬 현상'…도로 포장 기술로 해결한다
  • 박주현 기자
  • 승인 2018.07.23 2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수·보수성 및 차열성 포장 등의 특허등록 증가

도시가 뜨거워지고 있다. 서울의 경우 기상 관측 초기 10년(1908년~1917년) 연평균 기온이 10.6℃이었으나, 최근 10년(2008년~2017년)은 12.8℃로 2.2℃ 높아졌으며, 기상 관측 이래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이는 인접 교외 비도시 지역보다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도시)과 양평(비도시)지역의 연평균 기온 비교 [출처=특허청]
서울(도시)과 양평(비도시)지역의 연평균 기온 비교 [출처=특허청]

도시 기온이 교외보다 높아지는 열섬 현상은 대기오염의 가중, 도시 생태계의 변화, 노약자의 열사병 위험 노출 증가 및 여름철 열대야 현상의 발생 등의 문제를 발생시킨다.

이에 대한 해결책의 하나로, 도시 면적의 10~25%를 차지하고 있는 인공 지표면인 도로 포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열섬 현상 저감용 포장 기술이 주목받고 있다.

특허청에 따르면, 도로 포장 분야 출원 중 도시 열섬 현상 저감 관련 출원이 차지하는 비율이 2007년~2016년간 증가하는 추세다.

도로 포장 및 열섬 현상 저감 포장 출원건수 [출처=특허청]
도로 포장 및 열섬 현상 저감 포장 출원건수 [출처=특허청]

열섬현상 저감 관련 출원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지난 2007~2011년은 전체 도로 포장 분야 출원건수(2044건)의 11.7%(240건)를 차지했으나, 최근 2012년~2016년은 14.8%(총 1351건 중 200건)를 차지해 전체 도로 포장 분야 출원량이 감소함에도 불구하고 그 출원비율이 증가했다.

최근 10년간 열섬현상 저감 도로 포장 출원건수 총 440건을 출원인별로 나눠 살펴보면, 중소기업과 개인의 출원이 각각 50.7%(223건)와 40.0%(176건)로 나타나 중소기업과 개인의 출원이 활발함을 알 수 있다.

이에 반해 정부와 연구소, 대학 같은 국가 기관 및 연구 기관에서의 출원은 8.6%(38건)로 비교적 낮게 나타났다.

한편, 열섬현상 저감 포장 출원을 주요기술별로 나눠 살펴보면 저수 및 보수성 포장이 50.4%(222건), 차열성 포장이 33.9%(149건)으로 나타나 대부분을 차지했으며 식생블록과 같은 기타 포장이 15.7%(69건)를 차지했다.

특허청 국토환경심사과장은 “앞으로 신도시 건설, 도시 재개발에 따른 도시 열섬 현상이 가속화할 것으로 예상돼 도시표면의 친환경 시설물 등에 대한 관심이 고조될 것으로 판단된다”면서 “이 분야의 연구개발 투자가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열섬 저감용 도로 포장의 연구개발은 고품질의 특허출원과 함께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케미컬뉴스=박주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케미컬뉴스

  • 제호 : 케미컬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656
  • 발행일 : 2017-08-01
  • 등록일 : 2017-08-17
  • 발행·편집인 : 유민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정

NEWS SUPPLY PARTNERSHIP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CONTACT

  • Tel : 070-7799-8686
  • E-mail : news@chemicalnews.co.kr
  • Address :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로 82, 무이비엔 빌딩 5F 502호
  • 502, 5F, 82, Sangdo-ro, Dongjak-gu, Seoul (07041)

케미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케미컬뉴스.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